세계가 학습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도시 부천!

차정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1/20 [12:16]

세계가 학습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도시 부천!

차정수 | 입력 : 2020/01/20 [12:16]

 

▲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지역사무처에서 부천시 커뮤니티케어 등 고령화 정책 벤치마킹을 위해 부천을 방문했다.   © 제공 부천시

 

[시사뉴스메이커 차정수 기자]지난 16일 세계보건기구(WHO) 서태평양지역사무처(WPRO) 방문단이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등을 벤치마킹하기 위해 부천시를 방문했다.

  

WPRO는 WHO 산하기관으로 서태평양지역을 담당한다. 한국, 중국, 일본, 호주, 동남아시아 국가 등 총 37개국이 회원국으로 소속되어 있으며 WPRO의 지역총회는 서태평양지역에서 가장 중요한 보건 관련 회의로 현재 대한민국 보건복지부장관이 의장으로 역임하고 있다.

 

WPRO 내 고령화 담당 부서 과장 등 3인으로 구성된 방문단은 ‘고령화 관련 WPRO 지역 행동계획’ 수립에 참고하기 위해 부천시를 방문했으며 부천시는 고령친화도시 사업과 커뮤니티케어 사업을 소개했다.

 

방문단은 광역동, 100세건강실 및 종합사회복지관의 1:1 매칭과 지역케어회의 운영 등 커뮤니티케어 전달체계와 WHO 고령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타 지자체들과 어떤 협업 관계를 구축하고 있는지 등에 관심을 보였다.

 

방문단의 Dr.Hiromasa 과장(Healthy Ageing 부서)은 “부천시의 커뮤니티케어는 아직 고령화에 진입하지 않은 베트남, 말레이시아, 팔라우 등이 어떻게 고령화에 대비해야 하는지에 대한 좋은 예시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