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광고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8.10.17 [08:03]
회원약관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시민기자
정기구독
청소년보호정책
보도자료 제작 및 홍보
기사제보
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미정상회담 성공을 기원하는 해외동포단체 성명서 발표
”우리가 소망하는 것은 평화다” 노암 촘스키, 제시 잭슨, 해외평화단체 등도 같이해
 
권종상 기사입력  2018/06/09 [00:54]

이제 얼마 남지 않은 남북정상회담을 앞두고 153개 단체가 함께 참여한 성명서가 발표됐습니다. 진정한 21세기를 여는, 평화 시대를 여는 우리들의 소망이 담긴 성명서입니다. 처음에 이 성명서를 작성하기 위해 미국 내 한인 단체들이 우선 함께 작업을 했었고, 제가 속해 있는 시애틀 늘푸른 연대 (Seattle Evergreen Coalition) 도 함께 참여했습니다. 

 


왜 우리가 시간 내서 이 일을 같이 하는가는 매우 명확합니다. 저는 이곳에서 1994년 제 1차 핵위기를 지켜봤었고, 그 당시 뜻을 같이 하는 이들과 함께 뉴욕타임즈와 워싱턴 포스트에 전면광고를 하기 위해 모금 활동을 벌였고, 결국 그 일을 수많은 친구들과 함께 이뤄냈었습니다. 아마 그 당시에 우리나라에서는 몰랐겠지만, 한국에 소개령이 떨어졌고, 미국이 부분타격을 할 것이며 이것이 전면전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전쟁이 현실이 될 수 있다는 공포가 얼마나 무서운 것인가를 체험했었습니다. 

그때 그 운동을 함께 했던 많은 분들이 이번에 북미회담 성공을 위한 성명서를 만들기 위해 함께 작업하면서, 24년만에 다시 온라인상으로나마 만나게 된 경우가 왕왕 생겼습니다. 오래전 제가 몸담고 있던 단체에서 노선의 차이를 두고 갈라져 다른 방면에서 평화운동, 통일운동을 했던 분들이 계셨습니다. 그때 함께 안타까워했던 이들이 다시 이렇게 한 자리에 모여 온라인에서 옛날 이야기를 하기도 하면서, 결국 우리가 가려던 길은 하나였다는 것을 새삼스럽게 깨닫기도 했습니다. 

목표는 같을 겁니다. 평화, 

70년간 적대했던 북미가 한 자리에서 만나 평화로 가는 길을 엽니다. 그리고 그 문을 우리 남북이 함께 열었습니다. 그리고 지금껏 그 분단을 밥그릇삼아 살아가던 자들을 이제 현실정치에서 걸러낼 수 있게 됐습니다. 지난 70년 서로 적대하느라 함께 같이 갈 수 없었던 공동 번영의 길, 이제 함께 가야 하지 않겠습니까. 끊어진 민족의 맥을 잇고, 미래를 향해 함께 나아간다면 그 길 안에서 우리는 궁극적으로는 통일까지도 생각할 수 있게 되겠지요. 그것을 위해서도 평화는 우리가 반드시 지켜내야 할 핵심적 가치입니다.

이번 성명의 가장 큰 목적은 이 회담을 환영하고, 여기서 열매를 맺을 결과물이 미국 의회가 통과시키도록 압박하는 것이기도 합니다. 

길지만 함께 읽어주십시오. 감사합니다.] 

 

시애틀에서...권종상

북미 정상새로운 평화시대 펼쳐달라.
-정상회담 앞두고 해외 동포단체 성명서 발표
-노암 촘스키제시 잭슨해외평화단체 등도 같이해
 
미국과 북의 정상이  만나는 세계사적 대사변을 앞두고 8일 북미 정상회담의 평화적 성공을 바라는 목소리들이 국내외에서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미국을 중심으로 한 동포단체들과 외국인 단체들이 “ 한반도 비핵화 · 평화협정체결 · 북미 관계개선 실현을 한목소리로 요구하고 나섰다.
 
특히 이 성명서에는 세계적인 석학 노암 촘스키 교수와 미국의 양심 제시 잭슨 목사질스타인 녹색당 2012, 2016년 대선 후보미국 내 한반도 문제 전문가로 꼽히는 박한식 교수 등이 동참해 주목을 받고 있다.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과 다가올 북미정상회담에 관한 재미동포 및 미국인 벗들의 성명이라는 제목의 이 공동성명서에는 153개에 달하는 미국 및 해외 동포단체 그리고  전국적인 반전 평화단체인 ANSWER Coalition, Coalition for Peace Action,  International Action Center, United for Peace and Justice, 여성 평화운동 단체 CODEPINK. Women Cross DMZ, 미국 장로교회(Presbyterian Church USA) 등이 참가했다.
 
이들은 이 성명서에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을 위한 판문점선언을 지지하며 “북과 미국의 70년간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새로운 평화시대를 한반도동북아 및 전세계에 펼쳐주게 되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성명서에서 정상회담을 통해  ▲북과 미국은 ‘한반도 비핵화를 약속하고 이를 성실히 이행할 것지속적인 한반도 평화체제를 위한 평화협정 필요 ▲ 북과 미국은 적대적인 관계를 끝내고 정상적인 관계를 맺을 것  등을 촉구했다.
 
 성명서는 또한 “평화를 위하여진정성을 보여줄 것을 트럼프행정부에게당파싸움을 뒷전으로 밀어둘 것을 워싱턴 정계 지도자들에게 촉구한다 “며 미 의회에게 최근의 남과 북 공동의 판문점선언과 앞으로 있을 미국과 북 사이의 정상회담을 지지하는 결의를 해줄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성명서 말미에서 트럼프와 이전 미 행정부의 조치들이 세계평화를 위협해 왔다, “우리는 평화자주그리고 정의를 수호하는 세계 도처의 양심적인 인사들과 함께 할 것이며 코리아반도가 비록 한세기 여에 걸친 식민지분단전쟁의 잔인을 겪는 분쟁의 땅이었을지라도 마침내 21세기의 평화화해통일의 등대로 우뚝 서고 인류의 힘과 희망의 원천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성명서에는 독일프랑스캐나다영국일본 미국 등 해외 현지 단체 90미주 동포단체 46유럽 및 아시아 동포단체 17개 등 전 세계를 아우른  153개 단체와 21명의 개인이 참가해 이번 북미 정상회담을 통해 한반도 전쟁상태를 종식시키고 평화체제로 가려는 의지를 강하게 담아냈다.
 
다음은 공동성명서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과 다가올 북미정상회담에 관한
재미동포 및 미국인 벗들의 성명
 
남과 북의 정상들이 진행한 역사적인 4월 27일 판문점회담 이후 한반도에서는 장구한 긴장과 전쟁위협이 누그러지고 평화와 화해의 전도가 펼쳐지고 있습니다곧 북미정상회담이라는 또 하나의 역사적인 회담이 열리게 됩니다얼마 전까지만 해도 아슬아슬한 전쟁접경지대에 다가섰던 쌍방이 마침내 마주앉아 코리아전쟁 평화타결을 주제로 한 대화를 하게 된 것입니다한반도의 운명동북아의 안전더 나아가서는 세계평화문제와 직결된 이 중요한 북미정상회담에 전세계인의 이목이 쏠리고 있습니다.
 
한반도의 자주적 평화통일을 염원하여 투쟁해왔던 우리 재미동포들그리고 평화와 정의의 편에 서서 코리아의 평화옹호를 바라 마지않는 우리 미국인 벗들은 최근의 남북정상회담과 앞으로 있을 북미정상회담에 관련하여 우리의 입장과 견해를 밝히고자 합니다.
 
1. 우리는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을 위한 판문점선언’을 지지합니다.
 
판문점선언에서 남과 북의 정상들은 “한반도에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리었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세계에 엄숙히 천명”하였습니다또 남과 북의 정상들은 판문점선언을 통해 자주통일의 길로 함께 나갈 것을 약속하였습니다.
 
남과 북의 정상들은 손에 손잡고 분단과 대결의 상징인 군사분계선을 넘나드는 것으로써 그 인위적인 분단선에는 분단과 대결의 상징으로 가졌던 영향력이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안팎에 대고 보여주었습니다남과 북의 정부들과남과 북해외의 8천만 겨레가 한마음으로 뭉쳐 판문점선언을 이행해간다면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통일의 시대가 활짝 열릴 것입니다.
 
2. 우리는 북미정상회담을 환영합니다.
 
우리는 다가올 북미정상회담이 북과 미국의 70년간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새로운 평화시대를 한반도동북아 및 전세계에 펼쳐주게 되기를 소망합니다.
 
따라서 우리는 다음과 같이 촉구합니다.
 
1) 북과 미국은 ‘한반도 비핵화’를 약속하고 이를 성실히 이행해야 합니다.
 
남과 북은 판문점선언을 통해 “완전한 비핵화를 통해 핵 없는 한반도를 실현한다는 공동의 목표를 확인”하였습니다‘한반도 비핵화’는 ‘북핵 폐기’뿐만 아니라 한반도 전역남과 북의 영토영공영해에서의 비핵화를 뜻합니다이는 북측만 이행하여야 할 의무가 아닙니다과거 한반도 남쪽에 1,000여기의 전술핵무기를 반입배치했던 미국과 남측도 비핵화에 대한 자신의 의무를 이행해야 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한반도 비핵화’ 합의는 ▲한반도의 비핵화에 관한 공동선언 (1992년 1월 31남북간제네바 기본합의서 (1994년 10월 21북미간9.19 공동성명 (2005년 9월 19, 6자회담 참가국)을 통해 천명된 예가 있습니다.
 
2005년의 9. 19 공동성명에서 북은 “모든 핵무기와 현존하는 핵계획을 포기할 것”과 함께 미국은 “한반도에 핵무기를 갖고 있지 않으며핵무기 또는 재래식 무기로 북을 공격 또는 침공할 의사가 없다는 것을 확인”했습니다또 한국은 “자국 영토 내에 핵무기가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하면서, 1992년도 ‘한반도의 비핵화에 관한 남북 공동선언’에 의거하여핵무기를 접수 또는 배비하지 않겠다는 공약을 재확인”하였습니다.
 
남북정상회담에 이어 이번 북미정상회담에서도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에 합의하고 한반도 전역에서 핵무기의 시험· 제조· 생산· 접수· 보유· 저장· 배비· 사용을 금지해야 합니다또 미국은 한반도에 핵전략자산을 배치하거나 전개하는 모든 군사 활동과 훈련을 하지 말아야 합니다아울러 미국은 남측에 대한 핵우산을 철거해야 합니다.
 
남과 북에 공히 핵무기가 존재했던 한반도수십년간 첨예한 군사적 긴장이 도사려온 한반도에서 진정한 평화가 깃들게 된다면 이는 역사적인 선례가 되어 전지구적 핵무장해제를 이끌게 될 것입니다미국을 비롯하여 모든 핵국가들은 핵이 없는 세계를 창설하기 위한 구체적이고도 확실한 실천을 해야 할 것 입니다.
 
2) 지속적인 한반도 평화체제를 위한 평화협정이 필요합니다.
 
남과 북은 판문점선언을 통해 “정전협정체결 65년이 되는 올해에 종전을 선언하고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전환하며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남북미 3자 또는 남북미중 4자회담 개최를 적극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지난 코리아전쟁 결과 미국과 북이 맺은 휴전협정은 매우 불안정한 것이기에 한반도에서 전쟁위기가 빈발하는 근본요인으로 되어 왔습니다이제 전쟁의 종식을 선언하고 북미간에 평화협정을 체결하여 한반도에서 공고한 평화체제를 구축해야 할 때입니다이러한 평화협정만이 한반도에서 차후의 핵전쟁은 물론 재래식 전쟁의 위험을 막을 수 있습니다.
 
미국과 북은 무력충돌을 방지하고 긴장을 해소하기 위한 쌍무조치들을 즉시 택해야 합니다북과 미국은 군사적 열선과 대화통로를 설치유지하고 한반도 내에서 모든 군사훈련 및 상대방에 대한 여타의 도발적인 행위들을 멈춰야 합니다미국은 사드 미사일방어체계를 한국에서 철거해야 합니다“단계적으로 군축을 실현해 나가기로”한 남과 북의 판문점선언에 발맞추어 미국은 주한미군을 감축해야 합니다.
 
3) 북과 미국은 적대적인 관계를 끝내고 정상적인 관계를 맺어야 합니다.
 
2000년 북미공동코뮤니케는 “북과 미국은 관계를 개선하는 것이 국가들 사이의 관계에서 자연스러운 목표로 되며 관계개선이 21세기에 두 나라 국민들에게 다같이 이익으로 되는 동시에 한반도와 아시아-태평양지역의 평화와 안전도 보장하게 될 것이라고 인정하면서 쌍무관계에서 새로운 방향을 취할 용의가 있다고 선언”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북과 미국은 한반도 비핵화 및 정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대체하기를 합의하여야 하며그 다음으로는 관계정상화회담을 개시하여야 합니다. 2000년 북미공동코뮤니케에서 밝힌 바와 같이 북과 미국은 “자주권에 대한 상호존중과 내정불간섭의 원칙”을 재확인하고 “과거의 적대감에서 벗어난 새로운 관계를 수립하기 위하여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을 다시금 약속하여야 합니다북과 미국은 관계를 정상화하고 경제문화과학교육체육여행 등 다방면에서 두 나라 국민들의 상호간 이해 증진을 장려해야합니다.
 
무엇보다도 미국은 과거 70년간 취해온 대북 적대시 정책북을 고립시킨 제재 정책을 폐지해야 합니다.북을 대상으로 한 모든 핵 프로그램 관련 제재테러지원국 재지정자산동결을 해제해야 합니다또 미국민의 자유로운 방북을 허용해야 합니다북과 미국은 또한 코리아전쟁 이래의 재북 미군 유해를 서로 협력하여 수습하는 것을 미결된 인도주의적 문제를 해결하고 적대관계를 종식시키는 첫 조치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3. 평화를 위하여진정성을 보여줄 것을 트럼프행정부에게당파싸움을 뒷전으로 밀어둘 것을 워싱턴 정계 지도자들에게 촉구합니다.
 
북과 미국 사이의 지나간 협상들은 유의미한 협력의 순간들을 탄생시켰습니다북과 미국은 종래의 적대관계를 극복하고 관계정상화의 방향으로 나아가자는 목표를 공유한 가운데 괄목할만한 타협들을 한 적도 있습니다북과 미국은 1993년 북미공동성명, 1994년 제네바합의, 2000년 북미공동코뮤니케, 2005년 6자회담 9. 19공동성명 등과 같이 한반도 핵위기를 해소하며 지속적인 평화체제 창설과 양자관계 정상화의 길을 그린 탁월한 합의들을 내온 바 있습니다


그러나 이 합의들은 아무 것도 이행되지 않았습니다그 결과북미간 불신은 더 깊어졌을 뿐이고 궁극적으로는 핵전쟁 접경으로까지 우리를 몰아 넣었습니다미국 행정부 교체 때마다 이전 행정부가 힘겹게 일궈낸 합의는 버림을 받았으며 새 행정부는 새 행정부대로의 관례적인 반북 자세를 택하기만 하였습니다이러한 역사에 비춰보자면 만약 이번 북미정상회담에서 어떤 합의가 나온들 미국의 현임 및 장래 행정부들이 그것을 실제로 존중할른지 하는 우려를 갖게 됩니다이란 핵합의를 파기한 트럼프행정부이기에 더욱 그렇습니다.
 
이에 우리는 어떤 것이 됐든 합의된 것을 이행해 나가리라는 진심과 결심을 가지고 북과의 정상회담에 임할 것을 트럼프행정부한테 촉구합니다우리는 또한 한반도와 세계의 평화를 성취하자는 역사적 대의를 중시하여 당파적 이해를 뒷전에 밀어둘 것을 미 의회에게 촉구합니다우리는 마지막으로 최근의 남과 북 공동의 판문점선언과 앞으로 있을 미국과 북 사이의 정상회담을 지지하는 결의를 해줄 것도 미 의회에게 촉구합니다.
 
4. 우리는 정의와 평화의 세계를 위해 싸우는 모든 이들과 함께 하겠습니다.
 
트럼프와 이전 미 행정부의 조치들이 세계평화를 위협해 왔습니다아프가니스탄시리아예멘의 끝없는 전쟁가자지역의 유혈사태이란과의 긴장고조는 미국한테 책임이 있습니다미국이 전쟁을 일으키고 해외주둔군을 유지하는 데에 몇 수십억 달러를 쏟아붓는 동안 그 시민들은 광범한 실직사태긴축정책으로 인해 응당한 교육건강의료주거 등으로부터 단절되어 고통받고 있습니다미국의 해외군사주의가 대내적으로는 경찰의 군사화와 유색인종과 성소수자들에 대한 국가 비호 아래의 폭력으로 증폭되고 있습니다.
 
우리는 평화자주그리고 정의를 수호하는 세계 도처의 양심적인 인사들과 함께 합니다코리아반도가 비록 한세기 여에 걸친 식민지분단전쟁의 잔인을 겪는 분쟁의 땅이었을지라도 마침내 21세기의 평화화해통일의 등대로 우뚝 서고 인류의 힘과 희망의 원천이 되기를 우리는 희망합니다.
 
2018 6월 7

 

(참가단체 이름, 영어표기 순) 재미동포 단체 46개 단체 615 U.S. Midwest Committee (6. 15 공동선언실천 미국중부위원회) 615U.S. New York Committee (6.15 공동선언실천 뉴욕지역위원회) 615 U.S. West Coast Committee (6.15 공동선언실천 미서부위원회) Action One Korea (AOK) Channing and Popai Liem Education Foundation (임창영 ·이보배 교육재단) Citizen for Equality, Peace And Liberation (평등평화해방) Citizens Fighting for Social Justice (정상추 네트워크) Coalition of Koreans in America (미주희망연대) Deoham Korean American Community Church (시카고 더함교회) Eclipse Rising Fight For Voter’s Rights (유권자 권리를 소중히 여기는 사람들의 모임) Hella Organized Bay Area Koreans (호박) Hope Coalition of New York (희망세상 뉴욕모임) Houston Sewol HAMBI (휴스턴 세월호 함께 맞는 비) KA Alliance for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한반도 평화를 위한 미주동포연대) Korea Culture & Heritage Society of NY (민족문제연구소 뉴욕지부) Korea is One (우리는 하나) Korea Policy Institute (코리아정책연구소) Korean American National Coordinating Council (재미동포전국연합회) Korean American Women Veterans Association (한국계 여성 제대 군인 모임) Korean Americans for Social Justice – Chicago (시카고 한인 민주연대) Korean Peace Alliance (진보의 벗) Minjung Solidarity of New York (민중당 뉴욕연대) NANUM Corean Cultural Center (우리문화나눔회) National Association of Korean Americans (미주동포전국협회) National Institute of Hahm Seokhon Philosophy, DC, Indianapolis, NY, Hahm Seokhon Peace Center (함석헌사상연구회) Network for Peace and Unification in USA (평화와 통일을 위한 연대) NY/NJ People in Solidarity with the Family of the Sewol Ferry; S.P. Ring New Jersey (뉴욕 뉴저지 세월호를 잊지않는 사람들의 모임) Nodutdol for Korean Community Development (노둣돌) One Corea Now One Heart for Justice (샌프란시스코 공감) Out of My ultari Now (소식지 ‘내 울타리 밖에서는 지금’) Pan-Korean Alliance for Reunification in USA (조국통일범민족연합 재미본부) Peace21.org (내일을 여는 사람들) Peace and Unification Action of Boston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보스턴 동포들의 행동) Rohjjang Lovers, San Francisco (로짱러버스) Seattle Evergreen Coalition (시애틀 늘푸른연대) SoCal Organized Oppression-Breaking Anti-Imperialist Koreans (수박) The Center for the study of Korean Christianity /Dr. Prof, Bo-MYONG Seo (한국기독교연구소, 시카고) U.S. Support Committee for Korean Prisoners of Conscience (미주 양심수후원회) Woori Madang, Chicago (우리마당) World for People, Los Angeles (엘에이 사람사는 세상) Young Korean Academy of New York (미주 흥사단 뉴욕지부) 녹두모임(필라델피아) 코네티컷세사모 콜로라도 세월호 모임 미국외 해외지역 동포단체(유럽, 아시아) 17개 단체 416 Global Networks – Toronto (세월호를 기억하는 토론토 사람들) 416 Paris (416 해외연대파리) deCrypt (디크립트–영국) Ireland Candlelight Action (아일랜드 촛불행동) Korean Minjung Cultur e.V (한국민중문화모임–유럽) Korean New Zealanders for a Better Future (더 좋은 세상 뉴질랜드 한인모임) National Institute of Hahm Seokhon Philosophy, London, UK headquarters (함석헌사상연구회– 영국대표부) Overseas Supporters of Korean Schools in Japan (해외 조선학교 지킴이) Remembering Sewol UK Remembering Sewol Germany (NRW) (세월호를 기억하는 재독 NRW 모임) Sasase Ottawa (사람사는 세상 오타와) Solidarity of Korean People in Europe (한민족유럽연대) S.P.Ring Solidarity (스프링세계시민연대) Vienna Culture Factory (비엔나 문화 제작소) 416 세월호를기억하는시드니행동 자카르타촛불행동 Endorsing Individuals Reverend Jesse Jackson, Civil Rights Leader and Founder of Rainbow/PUSH Professor Noam Chomsky, University of Arizona and Massachusetts Institute of Technology Jill Stein, Green Party presidential nominee 2012, 2016 Endorsing U.S. Organizations (In alphabetical order) About Face: Veterans Against the War Alliance of Scholars Concerned about Korea American Friends Service Committee ANSWER Coalition Anti-War Committee, Minnesota Asian Pacific American Labor Alliance (APALA), Seattle Chapter Bayan USA Boston College Center for Human Rights and International Justice Brandywine Peace Community, Philadelphia PA Broome Tioga Green Party Catholic Worker Chelsea Uniting Against the War, Chelsea Massachusetts Coalition for Peace Action CODEPINK Committees of Correspondence for Democracy and Socialism Dallas Peace and Justice Center End the Wars Committee of Peace Action Wisconsin Environmentalists Against War Freedom Forward Friends of Iran’s Art and Culture Global Network Against Weapons and Nuclear Power in Space Global Peace Forum Granny Peace Brigade, New York Grassroots Global Justice Greater Boston Chapter of the Green-Rainbow Party Hawai’i Peace and Justice Institute for 21st Century International Relations International Action Center International League of People’s Struggles, US Justice for Muslims Collective Knowdrones.com Korean Quarterly Legacy of Equality, Leadership and Organizing (LELO) Martín-Baró Fund for Mental Health and Human Rights Massachusetts Peace Action Mid-Missouri Fellowship of Reconciliation Military Families Speak Out New Jersey Peace Action Oregon Physicians for Social Responsibility Peace Action Peace Action Maine Peace Action Manhattan Peace Action New York State Peace Action San Mateo County Peace and Justice Center of Eastern Maine Peace and Justice Committee of Uptown Progressive Action, New York NY Peace and Social Concerns Committee, Central Philadelphia (Quakers) Peaceworkers, San Francisco CA PeaceWorks of Greater Brunswick, Maine Philadelphia Committee for Peace and Justice in Asia and the Pacific Popular Resistance Presbyterian Church USA Presbyterian Peace Network for Korea Progressive Democrats of America, San Francisco Chapter RootsAction.org September 11th Families for Peaceful Tomorrows Show Up! America United for Justice with Peace, Boston United for Peace and Justice Upstate New York Drone Action US Labor Against War US Peace Council Veterans for Peace Veterans For Peace / Chapter 021 (Northern New Jersey) War Resisters League Western States Legal Foundation Win Without War Women Against Military Madness Women Cross DMZ Women’s International League for Peace and Freedom, Corvallis, Oregon branch Workers World Party World BEYOND War Young Greens of UMass Boston Endorsing International Organizations (In alphabetical order) Asia-Wide Campaign against U.S.-Japanese Domination and Aggression of Asia, Japan Association for Protection of Democratic Rights, India Association of Second Generation of A-bomb Survivors, Japan Canadian Voice of Women for Peace Coop Anti-War Cafe Berlin, Heinrich Buecker, Germany Global Rights of Peaceful People, Italy, Spain, Germany, Netherlands, Ireland, Ukraine Humanitarian Battalion of Ireland and UK Hystorical and Cultural Center Mobius, Ireland Just Peace Committee, Vancouver, Canada Military Bases and Women Network, Japan New Zealand DPRK Society People Against War Network, Ireland – UK Roudousya Kyoutou, Japan Science for Peace, Canada Slobodan Milosevic International Committee, Hungary, Russia, U.S., Germany Solidarity Labor Union, Yamaguchi, Japan Yamaguchi City People to Accomplish the Constitution of Japan More Endorsing Individuals (In alphabetical order by last name) Dr. Tim Anderson, University of Sydney, Hands off Independent Korea (DPRK), Australia Máire Úna Ní Bheaglaoich, People’s Movement and Peace and Neutrality Alliance Leo Chang, Solidarity Committee for Democracy and Peace in Korea Cindy Domingo, US Women and Cuba Collaboration Hassan El-Tayyab, Policy and Organizing Director of Chicago Area Peace Action David Gibson, Peacehome Campaigns June and John Kelly, independent researchers and journalists (Ireland) Gaseul Jee, Overseas Supporters of Korean Schools in Japan Susan Lee, Justice for Sewol victims activist and artist (Australia) Andrew Leong, JD, Associate Professor, Philosophy Department, UMass Boston Joe Lombardo, Co-coordinator, United National Antiwar Coalition Brinton Lykes, Ph.D., Professor of Community-Cultural Psychology, Boston College Robyn Magalit Rodriguez, National Alliance for Filipino Concerns Koohan Paik, International Forum on Globalization Dr. Han S Park, President of Reuniting Families, Inc. Arnie Saiki, Moana Nui Action Alliance Rudy Simons, Peace Action Michigan, Korean War U.S. Army veteran Aaron Tovish, Executive Director, Zona Libre

뉴스프로


원본 기사 보기:서울의소리

인터넷종합뉴스 e시사뉴스메이커 / 시사종합월간 시사뉴스메이커는 온-오프라인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 언론보도제보/홍보/보도자료 pressn@sisanewsmaker.co.kr



기사입력: 2018/06/09 [00:54]  최종편집: ⓒ 시사뉴스메이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TOP10
  회원약관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시민기자정기구독청소년보호정책보도자료 제작 및 홍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공지사항
로고 명칭 : 일간 시사뉴스메이커(DAILY SISA NEWSMAKER)
수도권 : 서울특별시 강동구 양재대로 1657-11 4층 401호
전화 : 070-7860-0443 ㅣ 팩스 : 02-2179-8386
보도자료 및 제보 : pressn@sisanewsmaker.co.kr
영남 : 부산시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115, 305-102
전화 : 051-917-2866 ㅣ 팩스 : 051-998-6236
제호 : 일간 시사뉴스메이커 등록번호 : 부산아00092 등록일자 : 2011.6.14 발행/편집인:정범기 발행연월일 : 2011.6.14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본지의 컨텐츠를 무단전재/복사/배포행위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